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오마이컴퍼니

회원 메뉴

INTERVIEW

오마이컴퍼니가 만난 그들의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Interview (169)

  6 7 8 9 10   
작지만 꼭 필요한 동네 식당 만들기 <윔플>
등록일
2016-06-16
등록자
오마이컴퍼니


작지만 필요한 동네식당 만들기
윔플의 프로젝트 밀어주기 ▶  http://bit.ly/1rrx3yg

도시 내 유휴공간을 미래의 요리사들로 채우는 
작지만 필요한 동네식당 만들기 프로젝트! 

행복한끼로 채우는 작은 식당에서 
단 하나의 제철요리를 만나보세요.

위플은 (WIMPLE, Womens Playground)
먹거리를 통해 사람간의 연결고리가 되고 싶습니다. 

펀딩으로, 위플의 프로젝트를 힘껏 응원해주세요!










안녕하세요. 이번 2016 사회적기업 크라우드펀딩대회를 통해 인사드립니다. 반갑습니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



크라우드펀딩대회를 통해 함께하는 윔플을 소개해주세요.

주식회사 윔플은 저소득 여성 가장의 자립 모델을 구축하고 지역기반 사회적 경제를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하는 소셜벤처로, 2015112일에 첫 발을 내딛었습니다. 첫 브랜드인 행복한끼는 키친 인큐베이팅을 통한 요리사 육성으로 팝업레스토랑을 운영하고, 소상공인 대상 레시피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2015년 사회적기업가육성사업 선정팀입니다.





행복한끼로 채우는 `작은 식당` 프로젝트는 어떤 프로젝트 인가요?

 

실패가 허락되지 않는 사회에 기회를 만들고 싶습니다.’ 도시 내 유휴공간을 미래의 요리사들로 채우는 작지만 필요한 동네식당, 일명 작당프로젝트의 시작에는 레드카드가 붙어 있습니다. 음식업이라는 레드오션의 레드5년 내 폐업률 1위라는 경고의 빨간불말입니다.그래서 사업성이 없는 곳은 피해가야 한다고 저버린다면, 내일을 위해 뛰어든 요식업 창업자들에게 남는 것은 피투성이 몰골밖에 없지 않을까 생각했습니다.

 

여성들의 놀이터가 되겠다고 사회적 경제에 뛰어든 윔플(WIMPLE, Womens Playground)2016년 현재 대한민국 청년과 여성근로자가 가장 많이 근무하고 있는 요식업에 첫 밭을 내디딘 이유입니다. 전 업종 중 월급 200만 원 이하를 받는 이들이 가장 많은 이 분야에 뛰어들기 전에 실패를 줄일 수 있도록 단단히 준비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이에 프로 셰프와 연계한 집중 교육으로 자신만의 레시피를 개발하고, 개발된 레시피를 지역 안에서 미리 테스트해볼 수 있도록 동네 작은 식당들을 만들어보고 싶습니다. 현재 총 3(광진구, 용산구, 은평구) 작은 식당이 보수를 준비하고 있으나 채 1년이 되지 않은 저희만의 힘으로 유휴공간의 낙후된 시설을 보수하기는 어려운 현실입니다.




크라우드펀딩대회는 총8개의 프로젝트 분야로 진행이 되고있습니다.

참여하고 있는 프로젝트 분야는 무엇이며, 해당 프로젝트 분야에서 다루고 있는 사회적인 이슈는 무엇인지요?


()()당은 사회적 약자 자립&지원프로젝트에 속해있습니다. 저소득 여성가장, 쪽방 거주민들도 지역 안에서 우리 동네 요리사, 이웃이라는 이름으로 불릴 수 있도록 준비무대를 만들고자 하기 때문입니다. 지원받아야할 대상으로 분류하는 것이 아니라, 재능이 있고 내 입으로 들어가는 먹거리를 함께 나눌 수 있는 이웃들을 금번 크라우드펀딩을 통해서 만나고 힘을 얻고 싶습니다.

 

 

향후 크라우드펀딩대회를 통해 모여진 투자금은 어떻게 사용 될 예정인지요?


팝업레스토랑 작당의 메뉴를 제일 먼저 드셔볼 수 있는 기회와 프로셰프와 함께하는 쿠킹클래

스를 통하여 지역 안에서 즐겁게 요리를 배우고 나눌 수 있는 시간을 선물 할 예정입니다.

 

 

 


 

 

 

마지막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행동할 수 있도록한마디 부탁드립니다.


"사람이 하는 일이다"

일이든 사랑이든 뭐든 지 사람이 하는 일이라고 합니다. 더욱이 사회 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이를 비지니스 방법으로 해결하려고 하는 사회적 경제 기업의 뿌리는 다름 아닌 사람일 수밖에 없습니다. 정부 자금이나 공기관의 지원도 필요하지만, 그것은 기업으로서 자생할 수 있는 지속적인 길이 아니라는 것을 사회적 기업들도 누구보다 더욱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니 좋은 상품이나 서비스는 물론이고, 제 값을 치르고 구입하기 부족한 제품들에게도 관심을 주셨으면 합니다. 더욱 분발하라는 목소리도 좋습니다. 감사합니다.

 

 

 





작지만 꼭 필요한 동네식당을 만들어주세요!

일상의 행복한 끼로 행복 한끼를 담는 윔플

오마이컴퍼니도 함께 응원하겠습니다.






 



 

첨부파일
mobile_community.jpg
댓글달기

댓글